사우디에 빅데이터 기반 임상데이터웨어하우스(CDW) 수출

By 2015년 12월 9일News & Event

기사 원문

분당서울대병원-SK텔레콤-이지케어텍 컨소시움, 사우디에 CDW 수출
박선재 기자  |  sunjaepark@monews.co.kr

2015.12.09  13:14:16

▲ King Abdulaziz medical city Riyadh 사진

분당서울대병원-SK텔레콤-이지케어텍 컨소시움 이사우디 5대 병원 중 하나인 리야드 킹 압둘라지즈 메디컬시티(King Abdulaziz Medical City Riyadh) 병원에 빅데이터 기반의 의료정보 분석용 임상데이터웨어하우스(CDW; Clinical Data Warehouse)를 수출한다.

이 컨소시움은 지난 2014년 사우디 국가방위부 산하 6개 병원에 700억 원 규모의 병원정보시스템 도입 계약 이후, 국내 기술진 특유의 성실함으로 올해 4월 첫 대상병원인 왕립 어린이 병원 개원을 성공한 바 있다.

컨소시움 측은 “내년 1월 두 번째 병원 개원을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빅데이터 기반 의료정보 분석 솔루션을 고민하던 사우디 측의 선 제안으로 경쟁 입찰 없이 수의계약으로 프로젝트를 따냈다”며 “고객의 요청에 의한 80여 개의 실시간 임상 질 지표 모니터링 시스템과 임상연구 검색 엔진을 포함한 소프트웨어 자체의 계약 금액은 미화 130만 달러이며, 하드웨어 비용은 포함하지 않은 가격”이라고 밝혔다.

분당서울대병원이 2013년 차세대 병원정보시스템의 일부로 세계 최초로 선보인 빅데이터 기반 데이터웨어하우스는 환자 정보를 실시간으로 가공해 320여 가지의 임상 질 지표를 일단위로 확인할 수 있다.

병원 내 의료 질 관리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고 평가받고 있으며, 또한 임상연구를 위한 검색엔진을 탑재해 의료진이 원할 때 10년 이상의 데이터를 단 수초 내에 원하는 형태로 가공, 제공이 가능하다.

▲ 분당서울대병원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화면 예시

또 이미 해외에서도 빅데이터 기술을 임상현장에 가장 모범적으로 적용한 사례로 저명한 국제학술지나 해외 저서,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 등의 해외 유수 언론에 그 사례가 출판 혹은 인용되기도 했다. 특히 지난 2014년 SAP 글로벌이 선정한 메모리 기반 빅데이터 플랫폼 혁신 대상의 “Social Hero”를 수상하는 등 그 가치를 해외에서 더욱 인정받고 있는 솔루션이다.

현지에서 병원의 사우디 수출 프로젝트를 총괄하는 황희 분당서울대병원 의료정보센터장은 “빅데이터 분석 기법을 병원의 요구사항에 맞춰 임상 현장에 전면적으로 도입한 최초의 사례임을 인정받은 결과라 기쁘다”고 말했다.

또 “지난 1년 반 동안 현지에 60여명의 컨소시움 직원들이 머물며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얻은 결과라 더욱 기쁘다”며 “특히 개발부터 도움을 준 미래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서울대 관악캠퍼스의 빅데이터연구원, 그리고 고객의 실사를 위한 한국 방문 시 협조해 준 복지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Author 영관 김

More posts by 영관 김

Leave a Reply